서울시, ㈔에너지나눔과평화와 함께 폭염대비 냉방용품 지원

서울시, 에너지취약계층의 선선한 여름나기 위한 1만 가구 지원 일환
이지윤 기자
eco@ecomedia.co.kr | 2019-07-12 01:07:14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서울시는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는 가운데 ‘선선한 서울’ 사업의 일환으로 기업 및 단체와 함께 에너지취약계층에 선풍기, 냉방기 등 냉방물품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7월 초에는 ㈔에너지나눔과평화와 함께 올 여름 폭염에 선풍기 없이 더위 속에서 생활하는 냉방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에너지취약계층에 2500만 원 상당의 선풍기와 쿨매트 등 총 1600개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2018년부터 삼성전자나눔발전소를 운영하고 있는 (사)에너지나눔과평화는 올해부터 2038년까지 20년간 매년 전력판매 수익 중 2500만 원을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에 기부할 예정이다.

 

한편, ‘선선한 서울’을 통해 에너지 나눔에 동참하고자 하는 시민은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 홈페이지를 통해 일시·정기 기부를 신청할 수 있다. 간단하게 #70795050으로 문자메시지를 보내면 2000원 소액 기부도 가능하다.

이상훈 서울시 환경정책과장은 “우리 주변 어려운 이웃들이 보다 선선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에너지 나눔에 함께 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서울시는 에너지시민복지기금을 통해 폭염에 취약한 저소득층 가구와 복지시설 등에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환경미디어= 이지윤 기자]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ECO뉴스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