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서울복합화력발전소, 공기청청 숲 조성 협력키로

강유진 기자
eco@ecomedia.co.kr | 2020-09-18 08:25:31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환경미디어= 강유진 기자]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지난 16일 한국중부발전(주) 서울발전본부(본부장 임승관)와 지역발전을 위한 상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서울복합화력발전소 개방구역 내 주차장 운영 마포구 위탁 ▲공기청정숲 조성을 위한 녹화사업 확대 ▲지역발전을 위한 지원방안 모색 및 협력 등이다.

구와 한국중부발전(주)은 지역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하는 것을 목적으로 이번 협약 체결을 추진하게 되었으며, 서울복합화력발전소 개방구역 내 주차장을 마포구가 위탁 운영해 지역주민들에게 개방함으로써 주민 편의를 증진시킨다는 계획이 포함되어 있다.

아울러 구가 추진하는 ‘500만 그루 나무심기 공기청정숲 조성사업’에도 한국중부발전(주)이 적극 동참해 주민들을 위한 지역환경 개선과 미세먼지 줄이기에 앞장서기로 했다.

또한 서울복합화력발전소와 지역주민이 더불어 상생할 수 있는 지원 방안을 함께 모색하고 추진해 나가는 것 역시 이번 협약 내용의 골자 중 하나다.


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주민의 주거환경이 개선되고 삶의 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서울복합화력발전소와 지역사회가 공존하고 상생할 수 있도록 한국중부발전(주)과의 협력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서울복합화력발전소 인근 지역의 주차난 해소와 환경 개선 등에 큰 힘을 실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한국중부발전(주)과의 상호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지역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