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풍차가 있는 생태마을…'소레포구'와 '미생의 다리'

송명숙 기자
eco1@ecomedia.co.kr | 2020-06-05 09:44:01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환경미디어= 송명숙 기자] 소레포구에는 삘기밭 주변으로 산책할 수 있도록 데크 시공이 한창이었다. 공사로 혼잡한 입구를 조금 벗어나면 '미생의 다리로 진입이 가능한데 자전거길로  산책하기도 아름답고  그 옆에 해당화와 장미, 금계국도  곱게 피어 있다.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