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제1회 국제 크리에이터 페스티벌 in 서울

국내외 유명 1인 크리에이터 100여명 참석, 최고의 크리에이터 선발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19-06-14 10:19:02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2019 제1회 국제 크리에이터 페스티벌이 오는 12월 23일~25일, 서울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진행된다. 1인 미디어 시대를 맞이해 전 세계적으로 인기 있는 1인 크리에이터들이 참여하는 국제 크리에이터 페스티벌(2019 Internatonal Creator Festival, 이하 ICF)은 ICF 조직위원회가 주최하고 서울관광재단, 서울디자인재단, ㈜미디어타임리치가 주관하며, 서울특별시 후원으로 진행된다.

금번 ICF 행사는 지난 3월 서울시의회에서 주최한 ‘2019 서울시의 글로벌 홍보 마케팅 방안 토론회’를 통해 제안되었으며, 오한아 서울시의원, 김동경 서울시 도시브랜드담당관, 주상용 서울관광재단 관광MICE본부장, 반정화 서울연구원 글로벌관광연구센터장, 김시현 ㈜미디어타임리치 대표 등이 토론회에 참여하여 타 국가의 성공사례를 공유하고 1인 크리에이터들이 참여하는 최초의 국제 크리에이터 대회의 필요성을 공감하고 2개월간의 논의를 통해 최종 개최가 확정되었다.

ICF 행사는 한국, 중국, 일본, 홍콩, 베트남 등 10여 개국에서 각 국가별 예선전을 거쳐 서울에서 최종 본선을 치르게 되며, 100여명의 국내외 유명 1인 크리에이터들이 참여 예정이다.

또한 페스티벌이 열리는 3박 4일간 참석자들은 서울 명소 탐방, 제품 체험과 같은 미션 수행, 최고의 1인 크리에이터를 선발하는 어워드 행사, 모바일 포럼, 유명 아이돌 공연, EDM파티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한류문화를 체험한다.

문병훈 서울시의원은 “이 행사를 통해 서울시 문화관광 홍보, 민간차원 문화, 경제교류의 장, 크리에이터 인프라를 통한 교육과 일자리 창출, 4차 산업중심도시 글로벌 포지셔닝, 도시재생, 글로벌 크리에이터 메카의 중심으로, 소셜과 모바일 문화의 수도 서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9 ICF 수상자는 1년간 서울시의 글로벌 홍보대사로 선정되고, 대회 기간 중 를 모티브로 영상 컨텐츠를 제작하고, SNS를 통해 전 세계로 홍보, 마케팅을 수행하게 된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ECO뉴스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