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모든 '어린이집 3년마다 평가' 의무화

보건복지부, 어린이집 평가제도를 평가인증제서 평가의무제로 전환
김명화 기자
eco@ecomedia.co.kr | 2019-06-12 10:52:55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환경미디어= 김명화 기자] 오늘(12일)부터 전국 4만여 개 어린이집이 의무적으로 보육 품질을 평가받는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영유아보육법 개정에 따라 어린이집 평가제도를 평가인증제에서 평가의무제로 전환한다.

지금까지 어린이집 규모가 작거나 평가를 원하지 않은 어린이집은 평가를 받지 않아도 됐지만 앞으로는 모든 어린이집이 3년마다 평가를 받아야 한다.

평가의무제 도입과 함께 그동안 어린이집이 부담하던 평가 비용은 국가가 부담한다.

복지부는 평가 과정에서 아동학대나 부정수급 등이 적발된 어린이집은 평가등급을 최하위로 조정하고 평가를 거부한 어린이집은 시정명령 후 운영을 정지할 방침이다.

어린이집 평가 등급은 아이사랑포털(childcare.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