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혁신벤처 액셀러레이팅 성과공유회 개최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21-02-24 09:11:05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이경식, 이하 경북센터)는 23일 김천 로제니아호텔에서‘경북 혁신벤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경상북도가 후원하고 경북센터가 주최했으며, 경북을 대표하는 유망 스타트업 10개사와 투자연계를 위한 국내외 VC가 참석해 IR피칭, 네트워킹으로 진행됐다. 또한 코로나 19의 감염 위험을 방지하고자, 최소의 인원이 참석했으며,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2020 경북 혁신벤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은 경북지역에 소재하면서, 4차 산업혁명 연관 기술을 보유한 유망 벤처·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글로벌 진출 사전단계인 1단계 국내 액셀러레이팅과 플러그앤플레이(Plug And Play)를 통한 2단계 글로벌 전문 액셀러레이팅, 그리고 마지막 단계인 글로벌 진출을 위한 3단계 사업화 지원으로 추진됐다.

작년 경북센터가 지원한 10개사는 ㈜레신저스(광통신부품), ㈜와따(실내 위치기반 정보 서비스 플랫폼), ㈜니나노컴퍼니(스마트 산후조리원 솔루션), ㈜리프타일(나노기공 프리미엄 세라믹 기능성 생활용품), ㈜에이엔폴리(나노바이오소재), ㈜웨이투메이크(휴대용 광촉매 공기청정기), ㈜플라스크(인공지능 기반 모션캡쳐 솔루션), ㈜애그유니(스마트 토양관제형 다단재배 플랫폼), ㈜푸드팩토리(컵과일, 전처리 과일팩), ㈜노드톡스(스마트 가스감지기)이다.

2019년 경상북도의 후원으로 시작된 ‘경북 혁신벤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은 2019년 국내·외 액셀러레이팅을 통해 13개사를 지원했으며, 2020년에는 글로벌 최대 액셀러레이터인 Plug And Play와 업무협약을 통해 미국 실리콘밸리와 싱가포르의 네트워킹을 활용해 해외 현지 전문가를 연결해, 경북 스타트업이 해외 시장으로 한걸음 더 나아갈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경식 센터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시장 진출이 더욱 어려워졌으나, 경북센터는 경상북도와 함께 혁신벤처 프로그램을 통해 경북의 스타트업이 글로벌 진출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