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백제박물관, 시민을 위한 무료 음악회 ‘사계콘서트’ 마련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19-06-14 10:38:18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한성백제박물관(관장 김기섭)은 시민을 위한 무료 음악 행사인 ‘한성백제박물관 사계콘서트’를 마련했다. 박물관 사계콘서트는 문화예술단체의 재능기부 공연으로 지난 2016년부터 매년 봄·여름·가을·겨울 사계절에 맞추어 펼쳐지는 박물관 대표 문화행사이다.

 

▲ 사계콘서트 여름 포스터<사진제공=한성백제박물관 교육홍보과>


 6~8월에 열리는 사계콘서트 ‘여름’은 6월 15일(토)부터 8월 31일(토)까지 클래식 뮤직 페어라인, 베아오페라예술원, 글로벌 아티스트 소사이어티, 더피아니시모 음악예술학회 등 4개 단체에서 1회씩 공연할 예정이다.

 클래식 뮤직 페어라인은 클래식을 전공하는 전문 연주인들로 구성된 단체로, 고전부터 현대까지 클래식의 대중화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 사계콘서트 ‘여름’에서는 <만돌린과 함께하는 추억의 로망스>를 주제로 아리엘 만돌린 쳄버, 엘만돌린오케스트라와 피아니스트 유미영, 성악가 강종희, 안선환, 아코디언 이효주 등이 협연한다. ‘알함브라궁전의 추억’, ‘여인의 향기’, ‘베사메무쵸’ 등 대중에게 친숙한 추억의 음악을 선사할 예정이다.


 베아오페라예술원은 전문 예술인을 양성하기 위한 오페라 전문교육기관으로 이번 사계콘서트 ‘여름’에서는 총감독 이동현, 연출 오영인, 음악코치 장은혜, 피아노 김상아, 송효빈, 황해인이 펼치는 <“다 폰테는 모차르트에게 이렇게 말했다.” 모차르트 하이라이트> 공연이 이어진다.

 글로벌 아티스트 소사이어티는 세계 각지의 음악가들이 모여서 만든 단체로, 재능기부 음악회를 통해 난민 구호, 기아 퇴치 등 봉사와 기부를 하고 있다. 이번 사계콘서트 ‘여름’에서는 <썸머타임-박소영 독주회>가 펼쳐지며, 피아니스트 김은희가 찬조 출연한다.

 

연번

일 시

공연단체

주 제

1

615()

17:00~18:30

클래식 뮤직 페어라인

만돌린과 함께하는 추억의 로망스

2

622()

17:00~18:30

베아오페라예술원

“Da PonteMozart에게 이렇게 말했다

3

713()

17:00~18:30

글로벌 아티스트 소사이어티

Summer time 박소영 독주회

4

831()

17:00~18:30

더피아니시모 음악예술학회

피아노 파노라마


본 행사는 시민 누구나 선착순 무료로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

 위 행사에 대한 자세한 문의 사항은 한성백제박물관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교육홍보과로 문의하면 된다.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