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동부육아종합지원센터 화재로 전소, 인명 피해는 없어

26일 오전 5시 52분 화재 발생, 54분만에 진화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21-02-26 11:13:59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2월 26일 오전 5시 52분께 경기 수원시동부육아종합지원센터(영통구 영통1동)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 화재가 난 수원시동부육아종합지원센터 <제공=수원시청>

화재 발생 직후 소방·경찰 등 109명이 출동했고, 소방차량 등 28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을 했다. 6시 46분께 완전히 진화했지만 건물은 전소됐다.

인명 피해는 없었고, 1층 주차장에 있던 차량 6대가 전소됐다.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염태영 시장은 이날 아침 현장을 찾아가 상황을 점검했다.

수원시는 건물 구조안전진단 후 안전이 확인되면 건물을 수리해 업무를 재개할 계획이다. 사무실은 영통사회복지관 등 인근 시설을 임시로 사용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시간제보육, 아이러브맘카페, 장남감도서관 등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며 “조속하게 재정비해 업무를 재개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장난감도서관은 인근 지점을 이용해 달라”고 덧붙였다.

수원시는 수원시동부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에 휴관 안내문을 게시했다.

[ⓒ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