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연합(EU) 그린에너지 기술 전시상담회, 유럽 혁신 기술 대거 선보여

최창희 기자
eco@ecomedia.co.kr | 2020-02-04 13:14:28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환경미디어= 최창희 기자] 유럽연합(EU)이 주최하는 그린에너지 기술 전시상담회가 4일 서울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호텔 하모니볼룸에서 개막했다.


이번 행사는 그린 에너지 분야에서 앞선 유럽의 혁신 기술과 제품을 국내에 소개하는 B2B전시회다. 바이오 연료기술 분야에 레포텍(오스트리아), 바이오가스 분야에 아몬가스(덴마크), CO2 배출감소 위한 에너지절약 분야의 기업 기술볼테리온(독일) 등  EU 각국의 친환경 에너지 분야 강소 기업 43개 업체가 참가했다. 

 

올해에는 특히 신재생 에너지 분야와 에너지 효율 및 관리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다수의 업체들이 참가했다.

 

가장 많은 업체가 참가한 에너지관리 및 제어시스템 분야를 비롯하여 에너지효율 및 탄소배출서비스, CO2 배출 감소 위한 에너지절약기술, 바이오 연료기술, 바이오매스, 태양열, 풍력, 매립지가스, 열병합발전, 운송솔루션 등 그린에너지 분야 다양한 업체가 국내업체와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했다.

 

 

▲ EU 그린에너지 기술 전시상담회 (사진제공: EU 게이트웨이)


이번 그린에너지 기술 전시상담회에서는 에너지 자원을 절약하는 동시에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첨단 ICT기술을 활용한 솔루션과 소프트웨어가 주목받았다. 

 

제조산업에서 사용되는 압축 공기 시스템의 전력 소비를 최대 50% 까지 낮춰주는 소프트웨어, 고효율, 무독성, 저비용의 PCM 열전지 시스템 Sunamp PV, 폐수를 에너지원으로 건물에 난방 및 냉방을 공급하는 히트 펌프 기반 솔루션, 자체 인공지능 시스템과 결합해 냉방 분야에 응용할 수 있는 에너지 효율 솔루션 등 산업 및 생활에서 사용될 수 있는 에너지 관리 기술이 관심을 끌었다.


이번 그린에너지 기술 전시상담회는 유럽의 28개 회원국 기업들과 한국 기업들간의 장기적인 비즈니스 협력을 지원하기 위한 EU게이트웨이(EU Gateway to Korea)의 일환으로 개최되는 행사로 2월 5일까지 진행된다.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