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 수도권 지역 코로나 확진 막기 위해 취소 결정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20-06-12 16:53:25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환경보전협회(회장 이우신)는 정부의 수도권 지역에 ‘강화된 생활방역‘ 조치가 무기한 연장됨에 따라 앞으로가 코로나 19를 안정시키는 데 중요한 시기라고 판단해 6월 17일~19일(코엑스) 개최 예정이었던 제 42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협회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중소기업 판로 개척을 위해 여러 어려움 속에서도 행사를 개최하려 했으나 지금은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에 힘을 더 집중할 때라고 판단했다”며 “방역에 성공해서 내년에는 전염병 없는 건강한 환경에서 ENVEX가 개최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