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한우, 몽골 수출길에 오른다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22-03-21 11:05:40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장수군에서 생산하는 한우가 국내를 넘어 전 세계로 뻗어나간다.


3월 21일 장수군은 몽골현지 유통법인(Intersale LLC-ENKHBAT 대표)이 몽골수도 울란바토르에 설립한 한우전문 레스토랑 ‘장수하늘소 Jangsu Korean Steakhouse’에 3월 18일부터 장수한우를 공급하기로 협약해 연간 15톤 이상, 3년간 50톤을 수출한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최고 명품한우로 인정받고 있는 장수한우가 몽골 프리미엄 시장에 진출함에 따라 브랜드 가치 상승은 물론 안정적인 판로 확대, 유통 활성화로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장수군은 이번 몽골 수출로 장수한우가 외국에서도 품질을 인정받게 된 만큼 추후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도록 유통통합조직화를 통한 물량확보, 수출디자인개발 및 홍보마케팅 등 한우 수출 활성화를 위한 적극적인 신북방 국가시장 개척 방안을 모색하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한우를 포함한 사과, 쌀, 김치 등 다양한 가공식품도 현지 거점 레스토랑과 판매점을 통해 몽골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며, 이번 수출을 계기로 관내에서 가공한 농식품과 가공식품 수출도 확대할 수 있도록 행정과 민간이 함께 기존 유통시스템을 통합해 강력한 컨트롤타워를 구축할 계획이다.

장영수 군수는 “장수한우가 국내를 넘어 전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그 가치를 증명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축산농가의 소득증대를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사단법인 장수식품클러스터사업단(단장 서병선)을 통해 안정적인 농식품 판로 확대와 수출시장 개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