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유니폼 업사이클링으로 반려동물 하네스를 만든다고?

GS리테일, 스타트업 기업인 레미디 손잡고 유니폼 업사이클링 통해 ECO-PET캠페인 진행
반려동물 위한 보호센터 기부 및 굿즈를 소유하고 싶은 고객 대상 다양한 이벤트선봬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21-06-29 11:16:45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GS25 유니폼을 업사이클링 해 만든 하네스 <제공=GS리테일>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GS25, GS더프레시 유니폼으로만든친환경 하네스가유기견 보호센터에 기부된다.

GS리테일은 6월 29일, 남양주 소재의 동물자유연대 온센터(동물보호센터)에서 김명종GS리테일전략부문장, 김민희 레미디 대표이사, 윤정임 온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50개의 하네스(반려동물의 어깨와 가슴에 착용하는 줄)를 전달하는 기부식을 진행했다.

하네스는 GS25, GS더프레시의 구형 유니폼을 그대로 연상시킬 수 있는 디자인과 3~7kg 정도의 소·중형견에 적합한 사이즈(가슴둘레:38~46cm)의 H타입으로 제작됐다. 또한 사이즈를 조절할 수 있는 리드줄과 기능성 안감을 사용해 고객과 반려동물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번 하네스를 기부하게 된 배경에는 GS리테일에 그동안 쌓여 있던 구형의 유니폼과 찢어지고 훼손돼 입지 않는 유니폼을 업사이클링해 친환경 상품으로 재탄생시키려는 아이디어에서 비롯됐다.

GS리테일은 기업의 폐기물을 업사이클링해 반려용품으로 제작하는 스타트업 기업 레미디(Remedy)와 함께 유니폼을 하네스로 만들어, 필요한 곳에 사용될 수 있도록 동물보호센터에 기부하게 됐다.

한편 GS25는 7월 1일부터 한달간, 반려용품 전 상품 구매 시 GS&POINT를 적립하면 하네스 혹은 그르르닭가슴살 교환 쿠폰을 100% 증정하는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반려동물 생활 플랫폼 어바웃펫에서는 7월 1일부터 선착순 100명에게 헙스멜란지토이 6종을 구매하면 하네스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하며, 하네스를 받은 고객이 7월 15일부터 31일까지 어바웃펫 로그를 통해 인증사진을 올리면 어바웃펫에서 사용할 수 있는 1만 원의 상품권을 지급한다.

김명종 GS리테일 전략부문장은 “더이상 입지 않는 구형의 유니폼을 멋진 하네스로 변신시켜 반려동물에게 선물할 수 있게 돼 영광”이라며, “기업의 활동으로 인해 발생되는 폐기물을 친환경적으로 활용하고, 나아가 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활동들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