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20일, '2019 환경·에너지산업전' 개최

부산 해운대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김명화 기자
eco@ecomedia.co.kr | 2019-09-16 11:22:33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환경미디어= 김명화 기자] 환경·에너지 분야 통합 전시회인 '2019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9)이 18~20일까지 부산 해운대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열린다. 

5개국 321개사가 803 부스 규모로 참가하는 이번 전시회는 올해로 13회째를 맞았다.

전시품목은 물 산업, 미세먼지 관련 제품 및 설비, 폐기물 처리, 대기, 녹색제품, 전기차 등 환경 분야와 신재생에너지, 전력, 발전, 가스, LED 등 에너지 분야 신기술 등이다.

부산환경공단, 부산상수도사업본부,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수자원공사, 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 르노삼성차, LS산전, 포스코건설, KT,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에너지공단, 대한 LPG협회, 부산테크노파크, 우리집햇빛발전소 등이 참가한다.

전시회는 환경산업관, 신재생에너지관, 가스산업관, 전력·발전관 등으로 나눠 진행된다.

전시회와 함께 열리는 제7회 부산국제물포럼은 18일 개막해 19일까지 벡스코 컨벤션홀에서 "How to Design Smart Water-City"를 주제로 40여개 세션을 마련한다.

전시회 기간 환경·에너지 관련 공공기관들이 구매자로 참가하는 공공기관 내수 상담회와 코트라 초청 해외바이어 수출상담회도 열린다.

전시회 입장권은 엔텍(ENTECH) 홈페이지(www.entechkorea.net)에서 사전 신청하면 되고, 행사 당일 현장에서도 별도 구매할 수 있다.

 

[ⓒ 환경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ECO뉴스

오늘의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