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대형폐기물 배출,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신청하세요"

수원시·㈜같다, ‘모바일 대형폐기물 수거 서비스 업무협약’ 체결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20-12-01 17:33:08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이미디어= 김한결 기자] 수원시가 모바일 대형폐기물 수거 서비스 운영업체 ㈜같다와 협력해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대형폐기물 수거를 신청할 수 있는 시스템을 도입한다.

▲ 강건구 수원시청 환경국장(왼쪽)과 고재성 ㈜같다 대표가 협약 후 함께하고 있다. <제공=수원시청>
수원시와 ㈜같다는 12월 1일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모바일 대형폐기물 수거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대형폐기물 간편 결제 서비스 앱 ‘빼기’ 도입에 협력하기로 했다.

지금까지는 스티커(납부필증)를 구입해 폐기물에 부착해 집밖에 내놓거나 수원시대형폐기물 인터넷시스템에서 신고해야 대형폐기물을 버릴 수 있지만, ‘빼기’ 앱을 이용하면 손쉽게 대형폐기물 수거 신청·결제를 할 수 있게 된다.

구글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에서 ‘빼기’ 앱을 내려받아 수거 장소를 입력하고, 대형폐기물을 촬영해 등록하면 처리 가격을 산출해 알려준다. 앱으로 처리비용을 결제할 수 있다. 폐기물에 신청번호를 적은 쪽지를 붙여 밖에 내놓으면 된다.

또 재활용할 수 있는 중고가구와 전자제품은 전문 중고재활용센터와 연계해 매입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빼기’ 서비스는 한 달간 준비 작업을 거쳐 내년 1월부터 시작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강건구 수원시 환경국장, 고재성 ㈜같다 대표 등 주요 관계자만 참석했다.

강건구 환경국장은 “모바일 서비스가 도입되면 시민들이 간편하게 대형폐기물을 버릴 수 있고, 중고품 판매 등으로 폐기물 재활용률도 늘어날 것”이라며 “업체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활발한 자원 순환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