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혁신센터 보육기업 ‘스튜디오포스’, 모바일 게임의 새로운 모델 제시

RPG 모바일 게임 ‘엔진-액션러닝 RPG’ 텀블벅 크라우드펀딩 시작
김한결 기자
eco@ecomedia.co.kr | 2020-04-23 09:51:18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환경미디어= 김한결 기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경기혁신센터) 보육기업 ‘스튜디오포스’가 새로운 RPG 시스템을 탑재한 모바일 게임 ‘엔진–액션러닝 RPG’의 텀블벅 크라우드펀딩을 시작했다.

 

스튜디오포스가 개발 중인 해당 RPG는 ‘액션러닝’과 여러 캐릭터가 서로 영향을 받으며 네트워크를 형성하는 ‘호감도 네트워크’라는 두 가지의 새로운 시스템 중심으로 개발됐다.

 

▲ 스튜디오포스 캐릭터 모음 <자료제공=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엔진-액션러닝 RPG’에서 제시하는 액션러닝은 말 그대로 공격하고 막으며 달리는 유저 참여도를 중시하는 장르로, 기존의 방치형이나 관리형 모바일 게임과는 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엔진-액션러닝 RPG’의 던전들은 간단하면서도 쉽게 클리어 할 수 없는 난이도를 가져 유저들에게 모험심과 도전정신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유저의 행동에 따라 관련된 캐릭터들의 호감도가 변하고, 이에 맞춰 스토리 엔딩이 변하는 호감도 네트워크 시스템은 이미 여러 유저와의 테스트에서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스튜디오포스는 현재 9가지의 다양한 엔딩을 준비해, 유저들의 니즈를 충족시키려고 노력했다고 밝혔다.

김요한 스튜디오포스 대표는 “현재 한국 인디게임들의 성공사례가 늘어나고 있는 만큼, 최선을 다해서 유저들의 기대를 만족시킬 수 있는 게임을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스튜디오포스는 경기혁신센터의 2019년 예비창업패키지 선정기업으로 사업화 자금과 창업교육, 멘토링 등을 지원받고 있다.

[ⓒ 이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